로그인

검색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잣향기 자전거길, 즐거운 여행길

  • 늘비 늘비
  • 4
  • 0
더보기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14168

514168_557019_354.jpg


사진(가평군청 제공)
 



[가평=내외뉴스통신] 박재국 기자=가평군(군수 김성기)은 청평면 하천리에서 상면 율길리를 연결하는 군도 20호선 잣향기 자전거길을 한층 업그레이드해 이용자의 안전과 즐거운 여행길을 제공하고 있다.

‘잣향기 자전거길’은 군을 상징하는 잣나무와 자전거여행 최종 목적지인 잣향기 푸른 숲의 수려한 자연환경을 체험하고 잣나무 피톤치드의 향기를 마시는 힐링로드를 의미한다. 

22일 군에 따르면 잣향기 자전거길 구간, 1차 경관조성사업으로 도로변 불법시설을 철거한 자리에 쉼터(졸음쉼터)를 조성하는 등 감성적인 풍경연출로 힐링 할 수 있는 관광명소를 만들었다고 밝혔다.

쉼터에는 풍차 2개소, 돌담 연장 38m, 무당벌레·요정의집·잣·다람쥐 등 벽화 조형물을 설치해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또 잣향기 숲과 어울리는 보랏빛의 자수정 칼라를 가드레일에 도색하는 등 시인성이 뛰어난 디자인 연출로 운전자와 자전거 이용자에게 심리적 안정감을 주고 도로경관을 개선했다.

이와 함께 도로합류 및 분류로 인한 자동차와 자전거의 상충이 발생하는 위험구간 전·후 100m에 자전거주의표시(노면표시)와 자전거우선도로 시종점에 안내표지판 5개소를 설치 완료해 안전을 고려했다.

현재 이 구간에는 제주 올레길처럼 이동 동선에 소규모 이정표 추가설치 및 네이밍 연출을 위한 잣향기 자전거길 BI브랜드 아이텐티 용역이 진행되고 있다고 밀했다.

아울러 잣 향기를 맡고 잡초억제 효과를 위한 잣 속껍질 살포와 함께 쉼터 옆 100m 구간에 자작나무 숲 터널 식재공사도 추진되고 있어 향후 핫플레이스로 포토존 확신이 기대된다.

앞서 군은 덕현리 임초교 주변에 설치돼 있는 노후되고 퇴색한 콘크리트 방호벽에 빨강, 파랑, 노랑, 녹색, 초록, 보라 등 다양한 색을 칠해 도로경관을 개선한바 있다.

군은 앞으로도 자전거·보행자겸용도로 정비, 자전거길 종합안내표지판 설치, 벽화설치, 가로수 정비, 꽃길(화단) 조성, 도로시설물 정비 등을 통해 코로나19로 변해버린 언택트(비접촉·비대면) 여행에 인기를 끌고 있는 자전거 두 바퀴가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은 국도 37호선 4차선 확장개통으로 교통량이 줄어든 이 구간에 지난해 양측 길어깨 폭 1.5m, 편도 11.5km, 왕복 23.0km(소요시간 약 3시간)로 청평리 청평역에서~북한강자전거길~청평검문소앞 교차로~산장관광지~임초리 삼거리~행현1리 마을회관~잣향기 푸른숲까지 이어지는 잣향기 자전거길을 조성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이전과는 완전히 다라질 ‘뉴 노멀’의 관광시장을 대비한 포스트 코로나 시대 관광과 휴양의 콘텐츠들이 풍부한 자전거 여행길 조성으로 아름다움 도로경관을 즐기며 힐 링 할 수 있는 관광명소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jaekook99@nbnnews.co.kr

Tag

출처 : 내외뉴스통신(http://www.nbnnews.co.kr)

늘비 늘비
5 Lv. 5650/6000P

언제나 궁금한 것이 많은 운영자입니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댓글 쓰기

에디터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